아디다스 코리아 장바구니 공유 서비스 출시

wpx_zp

Updated on:

아디다스 코리아 장바구니 공유 서비스 출시

아디다스코리아(대표 피터 곽)는 고객의 쇼핑 경험을 향상시키기 위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옴니채널’ 전략을 강화하면서, 14일 ‘장바구니 공유’ 서비스를 출시했습니다.

이 새로운 서비스는 고객이 온라인과 오프라인 상에서 원활하게 상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쇼핑의 편리함을 제공합니다.

고객은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원하는 상품을 손쉽게 찾을 수 있으며, 재고가 부족할 시에는 온라인에서 동일 상품을 확인하고 주문하여 직접 받아볼 수 있습니다.

아디다스는 고객과의 직접적인 접점을 늘리기 위해, 오프라인 매장에서의 다채로운 쇼핑 경험과 온라인의 편리함을 결합한 옴니채널 전략을 지속적으로 발전시키고 있습니다.

이러한 전략은 어떤 매장을 방문하든지 고객에게 일관된 아디다스 브랜드 경험을 최적화하여 제공하겠다는 목표에 근거하고 있습니다.

‘장바구니 공유’ 서비스는 명동, 강남, 홍대, 가로수길 등의 주요 10개 매장에서 시작되었습니다.

또한, 아디다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에서는 ‘온라인 교환 서비스’ 역시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 서비스를 통해 고객은 사이즈 교환을 간단한 클릭으로, 별도의 주문 없이, 상품 수거부터 교환 상품 배송까지 이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디다스코리아 관계자는 “옴니채널 전략의 일환으로 시작된 ‘장바구니 공유’ 서비스는 온라인과 오프라인 쇼핑의 경계를 허물어 고객에게 더욱 향상된 쇼핑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도입되었다”며, “아디다스는 앞으로도 고객의 다양한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결합한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여 고객 만족을 극대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아디다스코리아는 최근 아시아·태평양 지역 마켓 중에서도 독립 마켓으로 승격되어, 국내 시장과 고객의 요구에 맞는 제품 출시는 물론, 변화하는 시장 트렌드에도 빠르게 대응하고 있습니다.

특히, 한국 시장에서는 옴니채널을 통해 다양한 유통 채널을 연결함으로써, 고객에게 최상의 경험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