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프로 서바 솔루션즈 MOU 체결

wpx_zp

리튬 배터리

에코프로 서바 솔루션즈 MOU 체결

에코프로가 북미 지역에서 리튬이온 배터리의 재활용 사업을 강화하기 위하여 미국의 재활용 전문 기업 서바 솔루션즈(Cirba Solutions)와 손을 잡고 업무 협약(MOU)을 체결하였습니다.

양사는 최근 서바 솔루션즈의 본사가 위치한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에서 열린 협약식을 통해,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에 대응하고 세계적인 전기차 배터리 공급망을 확장하는 데 협력하기로 약속했습니다.

서바 솔루션즈는 폐배터리와 스크랩에서 주요 광물인 니켈을 추출하는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으며, 일본의 대형 상사 마루베니로부터 5000만 달러의 투자를 받아 그 기술력과 경쟁력을 인정받았습니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에코프로는 글로벌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며 북미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할 계획입니다.

서바 솔루션즈의 미국 내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경쟁력 있는 폐배터리 및 스크랩을 확보하고, 이를 통해 북미 지역에서의 리튬이온 배터리 재활용 사업 확장의 발판을 마련할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에코프로는 미국의 IRA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서바 솔루션즈와 협력하여 북미 지역에서 확보된 스크랩을 이용해 생산된 블랙매스 등 재활용 원료를 선도적으로 확보하며 현지에서의 재활용 사업 협력을 강화할 예정입니다.

인플레이션 감축을 목적으로 북미산 제품에 대한 세액 공제 및 보조금 혜택을 제공하는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하에, 이차전지 배터리 및 관련 생산 과정은 핵심 광물과 배터리 부품의 요건을 충족해야 합니다. 이는 핵심 광물의 일정 비율 이상이 북미 또는 미국과 FTA를 체결한 국가에서 생산되어야 하며, 배터리 부품 역시 일정 비율 이상 북미 내에서 제조 및 조립되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양사는 이러한 배경 하에 배터리 재활용 사업에서의 협력을 더욱 강화하고, 미래 전략을 공유하며 이를 바탕으로 추가적인 협력 방안을 모색할 예정입니다.

서바 솔루션즈의 최고상업책임자 제이 와고는 “재활용은 전기차 배터리의 순환 경제를 창출하는 데 있어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며,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에코프로와의 협력을 통해 전기차 배터리 공급망을 넓힐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에코프로의 경영전략실장 정회림은 “서바 솔루션즈와의 협력을 통해 배터리 재활용에서부터 양극재 생산에 이르기까지 에코프로의 클로즈드 루프 시스템을 북미 시장에 성공적으로 도입하고자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통해 양사는 전기차 배터리 재활용 분야에서의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하며, 지속 가능한 순환 경제의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