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묘도 청정수소 클러스터 3조9천억 투자협약

wpx_zp

청정수소 클러스터

여수 묘도 청정수소 클러스터 3조9천억 투자협약

전라남도는 최근 도청에서 여수 묘도 지역에 수소산업 클러스터를 건설하기 위한 3조 9천200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 행사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및 제스퍼 하이켄스 에코로그(ECOLOG)의 최고운영책임자(COO) 등 다수의 기업 대표와 여수시장 정기명이 참석하였습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여수 묘도에 구축될 청정수소 클러스터는 수소의 생산, 저장, 운송은 물론, 이산화탄소 포집 및 처리, 수소를 이용한 열과 전력 생산까지 가능한 전주기 수소생태계의 기반을 마련할 예정입니다.

해당 클러스터에는 동북아엘엔지허브터미널㈜가 LNG 저장 및 공급시설을 새로 건설하여 수요가 있는 기업에 공급하고, 린데코리아㈜는 LNG를 이용한 수소 생산 공장을 새로 세우며, 에코로그는 이 과정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를 액화하여 해외에 위치한 폐기물 처리장에 저장할 계획입니다.

이렇게 생산된 수소는 묘도열병합발전㈜에서 수소와 LNG를 혼합한 열병합 발전에 활용하며, 묘도연료전지발전㈜에서는 수소 연료전지 발전을 통해 열과 전기를 생산할 것입니다.

이러한 조치를 통해 여수 묘도에는 수소의 생산부터 저장, 운송, 그리고 활용에 이르기까지 수소산업의 핵심 생태계가 완성되어 여수·광양 국가산업단지의 탄소 중립 전환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또한, 이는 산업 간 연계 강화를 통해 각 기업의 경쟁력 강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이번 투자에 참여하는 기업 중 린데코리아는 전 세계적으로 알려진 산업용 가스 제조사로, 에코로그는 글로벌 해운 업계에서 이산화탄소 포집 및 운반 기술에 특화된 역량을 지닌 회사입니다. 이러한 세계적 기업들의 유치는 클러스터의 성공적인 조성과 운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전라남도는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수소산업의 전주기적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앞으로 지역 내 풍부한 신재생에너지 자원을 활용한 그린수소 생산 분야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여수·광양 지역의 수소배관망 구축 및 광양 수소도시 조성 사업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또한, 클러스터가 조성될 묘도는 우수한 산업용지 기반 시설을 보유하고 있어, 향후 첨단 및 신성장 산업 분야의 기업 투자 유치에도 유리한 조건을 갖추고 있습니다.

전남도는 묘도 청정수소 클러스터의 성공적인 조성을 위해 광양만권 수소 융복합 플랫폼 구축을 포함해 산업 중심지로의 도약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도내 대학, 기업, 연구기관과의 공동 협력 체계를 구축하여 기술 개발 지원 및 연구, 전문 기술 인력 양성에도 주력할 계획입니다. 아울러, 묘도를 기회발전특구로 지정하여 세제 지원 및 규제 특례 제공 등의 방안도 추진할 예정입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전남이 미래 신산업 중심지로서의 도약을 기대한다”며, “광양만권이 수소산업의 중심지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기반시설 구축 등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습니다.

이와 더불어, 지난해 5월 린데코리아㈜와의 협약 및 2020년 5월 동북아엘엔지허브터미널㈜과의 투자 협약에 이어, 기회발전특구 지정을 위한 새로운 협약을 체결함으로써 이들 기업과의 협력을 더욱 강화하였습니다.

Leave a Comment